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한국 뉴스
미주한인 절반이 대졸 ‘고학력’
미주 한인의 절반 이상은 4년제 대학 이상의 학위 소지자로 대졸 이상 고학력자 비율이 미 전체 평균보다 2배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센터포아메리칸 프로그레스(CAP)가 최근 연방 센서스국 등의 자료를 토대로 공개한 ‘아시안 아메리칸 현황 시리즈’ 보고서에 25세 이상의 한인 인구 가운데 4년제 대졸이상의 학..
H-1B 배우자 하반기부터 취업 허용
전문직 취업 비자(H-1B) 소지자의 배우자(H-4)들도 올 하반기부터 취업을 할 수 있게 됐다.다만 H-4 소지자 가운데 취업 이민수속을 밟고 있는 이민 신청자들에 한해 노동허가가 허용된다. 연방국토안보부는 6일 H-1B비자 소지자의 배우자 중 일부에 노동허가증을 허용하는 H-4 취업 허용안을 확정, 공표하고 수개월 후부터 ..
한국서 빚보증, 미국 재산까지 추징
한미 금융 당국의 공조가 강화되면서 채무가 있는 상태로 한국으로 귀국하거나 한국에서 발생 빚을 갚지 않은 채 미국의 자녀들에게 재산을 상속하는 경우 소송을 당하는 경우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3일 한국 경기도 내 한 저축은행은 뉴저지 연방 법원에 한인 박모씨가 지인이 운영하는 ..
세월호 수색 민간 잠수사 사망
세월호 침몰 참사가 6일(이하 한국시간)로 발생 3주일째가 된 가운데 세월호 사고 해역에서 수중수색을 하던 민간잠수사 1명이 사망했다. 세월호 침몰에 따른 확인 사망자가 계속 늘고 있는 가운데 세월호 실종자 구조 수색작업에 투입된 잠수사 가운데 첫 희생자가 발생해 비극을 더하고 있다.6일 오전 6시5분께 민·관..
소셜번호 도용 몰랐다가 낭패
무역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한인 김모(70)씨는 며칠 전 한 컬렉션 회사로부터 전화를 받고 자신의 소셜시큐리티 번호(SSN)가 무단 도용된 사실을 알게 됐다. 누군가가 김씨의 소셜 번호를 도용해 위성 TV 가입에 사용된 뒤 돈을 내지 않아 콜렉션에 넘어간 것이다. 김씨는 “위성 TV를 가입한 사실이 없어 확인해보니 누군..
“불체 청소년 미군 입대 때 합법신분”
연방상원 법안 추진   연방 상원 민주당이 미군에 입대하는 불법체류 신분 청소년들에게 합법 신분을 부여해 구제하는 조항(Enlist Act)을 추진하고 있어 주목된다.정치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연방 상원 민주당 원내간사인 딘 더빈 의원이 이같은 방안을 추진하고 있으며, 상원 군사위원회 칼 레빈 위원장(민주)..
중남부 토네이도 18명 사망
중남부의 아칸소주와 오클라호마주 등 광범위한 지역에 초강력한 토네이도가 덮쳐 최소 18명이 사망하고 건물 수백채와 자동차가 파손되는 등 인명·재산피해가 급증하고 있다.이들 주정부에 따르면 지난 27일 저녁 발생한 토네이도로 아칸소주에서 16명을 포함해 최소한 18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으며, 토네이도는 28..
18세 미만 입양아 4명중 1명 한국계
미국내 18세 미만 입양자녀의 절반 이상이 아시아 출생자이고 이중 한국 출생자가 4명 중 1명꼴로 파악됐다.최근 미국에 입양되는 한국 아동 수가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음에도 아시아 출신 입양아 가운데 중국에 이어 여전히 두 번째로 높은 비율이어서 주목된다.  연방센서스국이 23일 발표한 입양자녀 현황 보고..
미주 한인들 61% 개신교 신자
미주 한인 10명 가운데 6명은 개신교 신자이며 이같은 개신교 비율은 한인이 미국 내 아시아계 커뮤니티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센터 포 아메리칸 프로그레스(CAP)가 연방 센서스국 등의 자료를 토대로 공개한 ‘아시안 아메리칸 현황 시리즈’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들 중 조사에서 자..
미주한인 대졸 이상이 52%
미국 내 한인들의 학력 수준은 아시안 국가들 가운데 중간 수준이며, 불체자수는 지난 10년 사이 31%가 증가한 23만여명으로 집계됐다.23일 센터 포 아메리칸 프로그레스(CAP)가 연방 센서스국 등의 자료를 토대로 공개한 ‘아시안 아메리칸 현황 시리즈’ 보고서에는 한인을 비롯한 미국 내 아시아계 이민자 커뮤니티의 ..
12345678910,,,19
  News Photo Hit New  
많이 본 뉴스 기사  
소수계의 사회정치생명..
워싱턴서 일본은... - 김..
인종을 차별하는 어떠한..
2009 미 본선거가 갖는 의..
“ 토요타 청문회까지 ..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