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학자금 융자 컬럼  
작성자 학자금 융자
작성일 31-12-2009
ㆍ추천: 0  ㆍ조회: 4554    
잘못 알고 있는 상식들
한인들뿐만 아니라 뜻밖에도 많은 미국인들까지 학자금보조에 대해 잘못 알고 있어 당연한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손해를 보는 경우를 많이 보고 있습니다. 그 중 몇가지를 알아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첫째, 학자금보조는 Merit(재능이나 성적)에 근거한다.
이러한 소문 때문에 자녀가 공부를 잘하지 못한다고 학자금보조 신청을 하지 않는 분들도 계십니다. 학자금보조는 Need-base(재정문제)가 전체 보조금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아이비리그를 포함하여 내노라하는 유수의 사립대학들은 Merit scholarship이 거의 없습니다. 일단 입학이 되면 입학성적에 관계없이 가정형편에 의해서만 학자금보조를 해줍니다. 그러나 조금 처지는 사립대학과 공립대학에서는 학교의 질을 올리기 위한 방편으로 Need-based Scholarship외에 여러가지 Merit Scholarship을 추가하여 지급하고 있습니다.

둘째, 수입이 많고 재산이 넉넉한 가정에서는 아예 학자금보조를 받을 수 없다.
대학학비가 워낙 비싸기 때문에 웬만한 수입의 가정에서 이를 충당하기란 쉽지가 않습니다. 실제로 정부에서 산정하는 EFC수치가 4만불이 넘는 가정은 그렇게 많지가 않습니다. Harvard의 2004-2005년 학자금보조 수혜자의 통계를 보면 쉽게 이해가 됩니다. 전체 수혜자 약3000명 중 년 수입 10만불이상 가정의 자녀가 전체 수혜자의 1/3(1000명)을 차지하였습니다. 좀 더 자세히 분석하면, 10-12만불의 가정이 400명, 12-14만불의 가정이 320명, 14-16만불의 가정이 180명, 16만불 이상의 가정이 100명이었습니다.

셋째, 학자금보조를 신청하면 입학에 불리하다.
한국적인 정서로는 당연합니다. 그러나 대학입학과 학자금보조는 완전히 별개의 일이며 학자금보조를 신청하였다고 하여 진학에 불이익을 당하지는 않습니다. 각 대학은 정부, 기업, 졸업생들로부터 자금을 충당하여 매년 학자금 보조금을 책정하며 그 예산 안에서 보조가 필요한 학생들에게 분배합니다. 어차피 써야 할 금액을 분배하는 것이기 때문에 학교 정책을 Need-blind라고 공표한 학교에서는 구태여 이를 어길 필요도 없고 해서도 않됩니다. 물론 Need-blind가 아닌 학교에서는 학자금보조의 신청이 입학사정에서 고려가 됩니다. 그러나 이러한 학교들은 학교 칼렌다나 입학원서 신청서에 이를 명확하게 명시하고 있기 때문에 Need-blind인 학교에 입학할 때에는 학자금보조 신청을 망설일 필요가 전혀 없습니다.

넷째, 학자금보조 신청은 대학입학이 정해진 후에 한다.
학자금보조의 신청시기는 거의 대학입학 신청시기와 비슷합니다. 다시 말하면 입학원서를 제출할 때 해당 대학에 모두 함께 신청해야 합니다. 합격통지를 받은 후에 합격된 그 대학에 학자금보조 신청을 하는 줄로 알고 기다리고 있는 한인들이 많이 있습니다. 합격통지가 올 때 그 학교의 학비와 학자금보조 내역이 함께 통보되어 옵니다. 합격통지를 받은 후에는 이미 때가 늦은 것입니다.

Guessing은 절대 금물이며, 떠 다니는 소문을 믿으면 안됩니다. 조그마한 실수가 몇천불 몇만불의 손해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학자금정보에 관한 웹사이트
- http://www.finaid.org : 학생융자, 장학금, 재정보조 액수 산출 등의 정보를 담은 웹사이트. - http://www.fafsa.ed.gov : 연방정부가 운영하는 재정보조 웹사이트. - http://www.salliemae.com : 학자금 융자기관 웹사이트로 학생융자와 장학금에 대한 정보제공. - http://studentaid.ed.gov/PORTALSWebApp/students/english/index.jsp : 미국 교육부에서 ..
31-12-2009
학자금 보조는 어떻게 산출되나?
Financial Aid = COA - EFC COA는 'Cost of Attendance'의 약자이며 여기에는 등록금(Tuition), 기숙사비, 음식비, 책값, 교통비, 용돈 등 학생이 1년동안 학교에서 공부하는데 필요한 모든 비용을 포함한다. EFC는 'Estimated Family Contribution'의 약자이며, 가정에서 학생의 학비로 1년동안 부담할 수 있는 금액이다. EFC를 산출하는 방법..
31-12-2009
잘못 알고 있는 상식들
한인들뿐만 아니라 뜻밖에도 많은 미국인들까지 학자금보조에 대해 잘못 알고 있어 당연한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손해를 보는 경우를 많이 보고 있습니다. 그 중 몇가지를 알아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첫째, 학자금보조는 Merit(재능이나 성적)에 근거한다. 이러한 소문 때문에 자녀가 공부를 잘하지 못한다고 ..
31-12-2009
FAFSA 신청에 대해
FAFSA 신청에 대해 1. FAFSA (Free Application for Federal Student Aid) FAFSA(Free Application for Federal Student Aid)는 연방정부 학비보조 프로그램으로 이를 통해 연방정부의 무료 학비 보조금(Grant), 싼 이자의 각종 정부융자, 학교에서 일하며 공부하는 프로그램과 일부 장학금까지 모두 한 번에 신청하는 유용한 제도입니다. FAFSA는 가장 ..
31-12-2009
1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