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필라 뉴스
작성일 08-01-2019
분 류 필코뉴스
부 제목 9 pt
 
'성경대로 살기' 요구하면 차별행위?


 



American Bible Society 새 윤리강령 마련

직원들에게 서명 요구, '사생활 침해' 논란도





'성경을 믿는 크리스찬들의 공동체를 만듭시다

아메리칸 바이블 소사이어티(ABS)201712월 직원들을 대상으로 발표한 새로운 윤리 강력의 취지다.

즉 기독교인으로서 거짓말하지 않으며, 약물 남용을 금하고, 불륜을 저지르지 않겠다고(물론 결혼은 남녀 간에 해당된다)는 내용의 서약을 의미했다.

당시 ABS200명이 넘는 직원들에게 앞으로 이 서약에 서명하지 않으면 회사에서 물러나야 한다고 통보했다. 이같은 방침을 정하면서 최고 경영자 로이 피터슨은 성경과 깊이, 그리고 개인적으로 믿는 사람이 이 사역의 분명한 목적을 이해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결과는 어떻게 됐을까?

일년의 유예 기간을 얼마 남겨 놓지 않은 현재 약 20%에 해당하는 36명의 직원이 회사를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

성경을 번역해 전세계에 공급하는 비영리 기독교 단체로서 이 정도의 이직률은 전년도 보다 약간 높은 것이다. 2017년에는 30명이 퇴사를 했고, 2016년에는 27명이었다.

LGBT 직원을 공개적으로 반대하는 정책은 기독교 정신을 가진 기업이란 점을 감안하면 뉴스가 안될 수도 있지만 일부 근무자들에게는 충격적이기도 했다. 이같은 조치는 배타적일 수밖에 없다는 판단을 하고 있는 것이다.

ABS는 평소에도 임원들을 대상으로 아침 기도회를 열고 있고 이 모임에는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깊은 신앙을 가진 직원과 그렇지 못한 사람이 자유롭게 어울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려 노력하고 있다.

그러나 더킨이라는 이름의 한 직원은 새 윤리 강령이 발표되자 자신은 서명할 수 없다는 것을 직감했다. 그는 여자 친구와 결혼하지 않은 채 살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는 남겨간의 결합으로 정의한 결혼만을 인정할 수 없었다.

회사 방침을 적극 수용하지 못한 사람은 더킨 같은 사람만은 아니다. 더그 블랙 씨는 목사이고 복음주의 크리스찬으로 강령의 내용에 모두 수긍하지만 비영리단체가 이런 것들을 직원들에게 강요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의문을 품고 있다.

그는 “ABS가 직원들에게 어떤 특정한 방식으로 삶을 살기를 요구할 수는 없다서약을 한 사람과 안 한 사람 사이에 업무 평가 기준이 달라지는 것은 아닌지, 그리고 회사 내에 비밀 문화를 만드는 것은 아닌지 우려된다고 말했다.

하지만 ABS비판과 달리 절대 서명 여부를 기준으로 업무 평가를 다르게 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블랙 씨가 ABS를 떠나지 않는 이유는 회사의 사명이 매우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있기 때문인데 최근에는 퇴사를 결정한 동료들이 속출하는 가운데 어떻게 적절히 대처하는 게 좋은 고민 중이다.

현재 필라델피아시는 성적 취향에 따른 차별을 금하고 있으나 종교기관은 예외로 하고 있다.

ABS2015년 본부를 뉴욕에서 필라델피아로 옮겼으며 2018년에 채용된 27명은 모두 새 윤리 강령에 서명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0
3590
윗글 장병기 필라한인회장 신년사
아래글 '새해를 하나님 손에...' 필라교협 신년하례예배
2019/03/26
도르가 PA 6기 상담교육 진행중
펜실베니아 도르가의 집 상담교육이 지금 진행중이다. 이번 학기로 제 6기를 수업 중인데, 가을에 7기 과정을 마치면 펜실베니아에서도 상담자가 배출되어 가족 상담을 실시하게 된다. 이번 6기 과정은 지난 2월 28일 시작하여 다음 달인 4월 11일 7주 과정으로 끝나게 된다. 도르가 상담교육 과정은 매주 목요일 ..
2019/03/26
수준있는 음악 들려주겠다
필라음악인협회(회장 양영배) 신임 임원진이 다음과 같이 확정됐다. 필라음악인협회는 지난 18일(월) 가야회관에서 모임을 갖고 2019년도 임원진 선임과 35회기 계획안들을 정했다. 앞서 지난 2월 16일(토) 정기총회에서 2019년도 35대 신임회장으로 양영배 회장을 선출한 바 있으며, 이날 새로운 임원진을 구성했다...
2019/03/21
로창현기자, 방북 취재 강연회 가져
“난관에 봉착한 북미협상에서 미주동포들의 역할이 정말 중요합니다.”지난 17일(일) 오후 포트 워싱턴에 위치한 힐튼 가든 인 강연장에서 로창현 NEWSROH 대표기자의 방북강연회가 있었다. 이날 강연은 로창현 대표가 지난해 11월 방북 취재 후 진행한 11번째 강연회이자 필라 지역에서는 처음 열린 행사였다.필라델피..
2019/03/21
장학생 선발 안내
필라안디옥교회(호성기목사)와 영생장로교회(백운영목사)가 2019년 장학생을 선발하고 있다.안디옥교회는 오는 4월 8일까지 접수를 마감하며, 영생교회는 4월 15일부터 시작해서 6월 1일까지 접수 마감한다. 안디옥교회는 올해 15~17명을 선발하며, 대상은 지역 학생으로 금년에 대학에 진학하는 학생으로 성적이 우수하..
2019/03/21
한인회의 재현 ‘후원의 밤’ 대 성공
300 여명 가까운 동포들이 지난 16일(토) 블루벨에 위치한 가야 회관에서 뜨거운 가슴을 안고 모였다. 오는 4월에 있을 ‘제1차 한인회의’ 재현 행사를 위한 후원의 밤이었다.매스터코랄 어린이로부터 중고등부 학생들을 비롯하여 자리를 가득 메운 남녀노소, 그리고 이 모임을 축하하기 위해 연방하원의원, 몽고메리 ..
2019/03/15
이북5도 박성재 위원장 필라 방문
본국의 이북5도 위원회 박성재 위원장이 지난 9일(토) 필라를 방문, 필라지회 이북 5도민의 열렬한 환영을 받았다.필라 이북5도민(회장 이헬렌)의 환영 속에 블루벨에 위치한 가야 연회장에서 모임을 갖고 조촐한 환영 행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북5도민 이 헬렌 연합회장은 “850만의 이북5도민을 대표하여 수고하시..
2019/03/15
한인회의 재현 후원의 밤
3.1 만세 운동 ‘제1차 한인회의’ 재현을 앞두고 행사준비위원들이 분주하다. 특히 내일 16일(토) 후원의 밤 행사를 앞두고 거의 매일 저녁을 모여 준비하느라 시간이 모자랄 판이다. 후원의 밤은 16일(토) 저녁 6시 30분부터 블루벨 가야 연회장에서 열린다.  ‘후원의 밤’ 총괄을 맡은 이주향(전 대남부뉴저지한인..
2019/03/15
3월 20일부터 '워싱턴 벚꽃 축제' 시작
올해 워싱턴 D.C.에 벚꽃을 보러 가려면 4월 초에 맞추는 것이 가장 좋을 것으로 보인다.국립공원서비스국과 워싱턴 D.C. 관광 이벤트 단체인 '이벤트 DC' 등에 따르면 올해 워싱턴 D.C. 지역은 4월 3일부터 6일까지가 벚꽃이 가장 활짝 피는 기간인 것으로 예상됐다.그러나 보통 벚꽃이 피는 피크 기간을 전후로 약 1달 정도..
2019/03/14
우리의 뿌리를 찾아라
3.1운동 100주년 맞이 행사로 필라델피아 제1차한인회의 재현추진위에서 주최하고 필라 민주 평통(회장 정미호)이 후원하는 중고등학생 역사프로그램(Junior/High School Program)이 지난 2월 16일부터 오는 4월 15일까지 2개월 코스로 실시 중이다.3.1운동 100주년을 맞아 2세들에게 한국인로서의 뿌리와 민족정신을 일깨워 주고자..
2019/03/14
이승만 포럼 대강연회
대한민국의 건국 대통령이자 초대 대통령 이승만 대통령을 바로 알고 그릇된 역사의식과 이승만 대통령에 대해 잘못 이해하고 있었던 부분들을 바로 잡아나가는 이승만건국대통령기념사업회. 그리고 필라델피아 지회(회장 황준석 목사)가 금번 3.1만세운동 ‘제1차 한인대회’ 재현 행사와 더불어 이승만 알기 운동 ..
12345678910,,,189
  News Photo Hit New  
많이 본 뉴스 기사  
“마이크 혼다” 와 “..
<김동석 칼럼> 에이팩의 ..
“ 토요타 청문회까지 ..
2009 미 본선거가 갖는 의..
케빈 김’의 패배 그러..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