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필라 뉴스
작성일 18-09-2015
분 류 필코뉴스
부 제목 10월부터 영주권 문호 전면개편
 
영주권 신청 사전접수 허용

영주권 문호의 우선 수속일자가 이원화돼 종전보다 영주권 신청(I-485)을 최대 1년 전에 사전 접수할 수 있게 돼 영주권 장기 대기자들의 숨통이 트이게 됐다. 
특히 영주권 신청 사전접수가 허용되면서 영주권 취득하기 전에 워크퍼밋 취득과 해외여행 허가가 가능해지는 등 혜택이 크게 확대됐다. 
연방국무부는 최근 발표한 2016회계연도가 시작된 10월 영주권 문호부터 우선 수속일자를 이원화해 발표했다. 
첫 번째 우선일자는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Final Action Date)로 영주권을 최종 승인받을 수 있는 날짜로 종전 우선일자와 동일한 것이다. 또다른 우선일자는 사전접수 허용 우선일자(Date  of Filing)로 영주권을 받기 전에 영주권 신청서(I-485)를 사전 접수할 수 있도록 허용한 날짜이다. 
10월 영주권 문호에선 취업 3순위의 경우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는 2015년 8월 15일로 9월과 같아 동결됐다. 그러나 사전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2015년 9월 1일로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 보다 2주 빠르게 설정됐으며 사실상의 오픈상태가 이어지게 됐다.
다시 말해 취업 3순위 숙련직과 비숙련직 수속자들은 10월 한달동안 2015년  8월 15일 이전 우선수속일을 갖고 있는 경우 영주권을 최종 승인받을 수 있지만 그보다 2주 빠른 올 9월 1일 이전 신청자들까지 I-485 등을 접수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취업 3순위는 사실상 오픈된 상태이기 때문에 새로운 혜택을 체감하기 쉽지 않지만 가족이민 수속자들은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 보다 1년이 빠른 사전접수 허용 우선일자가 새로 설정돼 큰 혜택을 누리게 됐다. 미 시민권자의 21세이상 성년미혼자녀들이 대상인 가족 1순위는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가 2008년 1월 15일로 한달 진전되는데 그쳤지만 사전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1년 이상 빠른 2009년 5월 1일로 새롭게 설정됐다.    
이로써 가족이민 1순위 신청자들은 기존보다 1년 이상 빠른 2009년 5월 1일 이전 우선수속일 소지자들이 10월 한달동안 I-485를 접수하는 동시에 워크퍼밋과 사전여행 허가서를 미리 받아 취직도 하고 해외 여행을 하며 영주권을 기다리게 된 것이다. 
영주권자의 배우자와 미성년 자녀들이 대상인 가족이민 2A 순위는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가 2014년 4월 15일로 한달 보름 진전됐으나 사전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그 보다 1년 빠른 2015년 3월 1일로 정해졌다.
영주권자의 성년미혼자녀인 2순위 B는 2009년 1월 15일로 3주 개선에 그쳤으나 사전 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1년 반이나 빠른 2010년 7월 1일로 정해졌다.
시민권자의 기혼자녀인 3순위도 2004년 5월 22일로 고작 2주 진전됐지만 사전 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2005년 4월 1일로 1년 가량  빠르게 설정됐다.
시민권자의 형제자매초청인 4순위 역시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가 2003년 2월 8일로 3주 나아갔으나 사전 접수 허용 우선일자는 1년 빠른 2004년 2월 1일로 정해졌다.
  0
3590
윗글 유튜브공모전 참여하고 상품도 받아가세요
아래글 정기가을축제열린다.
2015/09/25
한국학교 문화교실 전통혼례식 시연
남부 뉴저지통합한국학교, LG CNS, CSR 활동으로 LG CNS 미주법인(법인장 백성훈) 직원 7명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9월 19일 뉴저지 체리힐 소재 남부뉴저지통합한국학교(교장 김정숙)에 입양아 및 한인동포 자녀 대상 한국문화교실의 전통혼례식 시연을 진행했다.LG CNS는 2013년부터 CS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ies: 기업의 사..
2015/09/25
“한인들 공직진출 나서라”
몽코 카운티, 한인사회 위한 일군 찾아“몽고메리 카운티에 많은 한인들이 살고 있습니다. 한인들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서라도 공공기관에 많은 한인들이 들어와야 합니다.”지난 22일 몽코 카운티내 법원과 앰블러 등에서 일하는 몇몇 민주당 인사들이 한인 기자들을 만나 한인사회에 지대한 관심을 표명했다. “..
2015/09/23
예배를 회복하는 뜨거운 찬양
J-US 찬양팀, 지난 18일 영생교회 방문한국에서 우연찮은 기회로 자생되어 찬양을 통해 젊은이들을 깨우고 있는 J-US 찬양팀이 필라를 방문, 수많은 청년들과 학생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기도하며 찬양하는 시간을 가졌다.지난 18일(금) 영생교회에서 열린 찬양집회를 위하여 영생교회 김대성목사는 ‘느혜미야의 기도’라..
2015/09/18
유튜브공모전 참여하고 상품도 받아가세요
서재필 재단창설 40주년 기념행사 유튜브 공모전 등록받는다필라델피아 서재필재단이 창설 40주년 행사로 유튜브 공모전을 실시한다. 서재필 박사와 관련된 내용으로 5분이하 길이의 다큐멘터리 또는 영화,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 교육자료 등의 동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에 올린 후, 서재필 재단 웹사이트에서 신..
2015/09/18
영주권 신청 사전접수 허용
영주권 문호의 우선 수속일자가 이원화돼 종전보다 영주권 신청(I-485)을 최대 1년 전에 사전 접수할 수 있게 돼 영주권 장기 대기자들의 숨통이 트이게 됐다. 특히 영주권 신청 사전접수가 허용되면서 영주권 취득하기 전에 워크퍼밋 취득과 해외여행 허가가 가능해지는 등 혜택이 크게 확대됐다. 연방국무부는 ..
2015/09/18
정기가을축제열린다.
몽고메리타운쉽(Montgomery Township )에서 주관하는 정기 가을축제(Annual Autumn Festival)가 열린다. 15회가 되는 이번 가을축제는 가을행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펌킨카빙은 물론 옥수수밭 미로(Corn Maze), 페이스페인팅, 허수아비만들기 등 가족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준비된다.  축제는 10월 3일 (토)에 열리며 오후 1..
2015/09/18
필라여성골프회
필라여성골프회(회장 손덕수) 9월 라운딩에서 고화숙씨가 챔피언에 올랐다.지난 15일(화) 길버트빌에 위치한 벨라 비스타 골프장에서 열린 손덕수 회장배에서 A조 1등에 박양순, 2등 박재숙, 3등 이덕석 씨, B조 1등 김미숙, 2등 박영경, 3등 정한희 씨, C조 1등 심영애, 2등 이숙자, 3등 최미셀 씨가 차지햇으며, 근접상에는 ..
2015/09/18
실버 음악교실 연다
심포니 뮤직 김태훈 지휘자심포니 뮤직에서는 오는 10월 5일부터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실버 음악교실'을 오픈한다. “그간 많은 어르신들께서 악기를 배우고 싶으신데 비싸고 또, 마땅한 곳이 없어 배우기가 쉽지 않았다.”라는 말을 듣고 이번에 각 분야별 선생들을 초빙하여 '실버 음악교실'을 오픈하게 되었다고 ..
2015/09/18
필라축구협 14회 협회장배
메릴랜드 불사조팀 우승/신화팀 준우승필라한인축구협회(회장 차영주) 14회 협회장배 축구대회가 지난 13일(일) 호샴에 위치한 케이스 밸리 미들 스쿨에서 필라지역 7개팀과 메릴랜드에서 원정 온 불사조팀과 더불어 8개팀이 A, B 조로 나누어 각축을 별였다.이날 대회에서 원정팀인 메릴랜드의 불사조팀과 신화팀이 결..
2015/09/17
<사진뉴스> 모범 데이케어센터 표창
필라시로부터 모범 데이케어센터로 선정되어 표창장을 받은 노스 이스트에 위치해 있는 미국인 운영 데이케어 센터와 이명숙원장이 운영하는 데이케어센터. 데이빗 오 필라시의웡으로부터 표창장을 받고 촬영. 그레이스 데이케어센터는 오는 29일 표창과 함께 어르신들과 더불어 잔치를 가질 예정이다.
1,,,11121314151617181920,,,190
  News Photo Hit New  
많이 본 뉴스 기사  
최준희 시장에게서 또 ..
2009 미 본선거가 갖는 의..
아시안계 백악관 비서실..
대북정책 - 북한의 핵실..
소수계의 사회정치생명..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