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필라 뉴스
작성일 06-04-2010
분 류 필코뉴스
 
한인야구 중흥을 꿈꾼다. -필라 한인 야구리그 시작 -7개 팀 5개월 간 대장정 돌입

필라델피아 한인 야구협회(회장 박광원)가 4일 챌튼햄 고교 야구장에서 협회배 리그 개막식을 갖고 5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썬더스, 가디언스, 슬러거스, 영건스, 킹코브라, 타이거, A Team 등 총 7개 팀이 참가하는 한인리그는 동부조와 서부조로 나누어 풀리그로 진행되며 오는 8월 플레이 오프를 통해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약 1백여 명이 참석한 이날 개막식에서 박광원 회장은 “필라델피아 야구 동호인들이 모여 야구협회를 만든 뒤 풀리그를 시작하게 되어 기쁘다”며 “5개월 간 진행되는 리그는 각 팀 간의 협조와 열정이 없으면 성공이 불가능하니 모든 팀들이 노력하여 야구동호인들의 친목을 다지고 기량도 향상되도록 힘써 달라”고 주문했다.

장귀영 재미 대한체육회 회장도 축사에서 “야구협회가 창단되고 리그를 도입하게 된데 대해 관계자들의 노고와 수고를 치하한다”며 “스포츠 정신에 입각하여 끝가지 페어플레이를 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권일 필라 한인회 회장도 축사에서 “스포츠 정신으로 화합과 단결을 이루어 한인사회에 역동적인 힘을 제공하는 야구협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날 선수들은 리그에 참가함에 있어 야구협회와 야구인으로서의 명예와 진정한 스포츠맨십에 입각하여 규칙을 준수하며 경기에 임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개막전은 썬더스와 영건스, 가디언스와 A Team 간의 경기로 진행되어 썬더스가 영건스에 19:5, 5회 콜드 게임승을 거두었으며 가디언스도 A Team에 24:6 큰 스코어차로 5회 콜드 게임승을 거두었다.

이날 게임은 각 팀 간의 실력 차가 두드러져 팀 간의 실력 평준화가 리그 존속의 관건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또한 많은 에러가 나와 경기를 진행하며 기본기를 다지는 것도 급선무로 지적됐다.

박광원 회장은 “창단된 지 오래된 가디언스와 썬더스를 제외하고는 창단된 지 얼마 안된 팀이라 실수가 많을 수 있다”며 “그러나 각 팀마다 학생 때 야구선수로 활약했던 인재들을 감독과 코치로 영입하여 열심히 하고 있는 만큼 시간이 지나면 격차도 줄어들고 실력도 향상되리라고 본다”고 말했다.

필라델피아 체육단체가 리그제 도입은 축구협회가 4년 전 시도했으나 원활한 운영의 어려움으로 중단된 바 있어 이번 야구리그의 출범에 많은 체육인들이 관심을 갖고 성공을 바라고 있다.

  0
3590
윗글 한인회 홈페이지 사라졌다 -서버폐쇄 한 달 전 통보 불구, 이전 못해
아래글 김치는 한민족의 자존심? 먹은 지 고작 100년인데! -배추김치는 옛날 김치가 아니다
2010/04/16
한인회 홈페이지 사라졌다 -서버폐쇄 한 달 전 통보 불구, 이전 못해
필라델피아 한인회(회장 장권일) 홈페이지가 폐쇄된 것으로 밝혀졌다. 현재 한인회 홈페이지는 접속이 불가능한 상태로 더 이상 서비스가 되지 않고 있는 상태이다. 한인회 홈페이지가 접속이 되지 않은지는 한 달가량 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홈페이지를 이용하던 많은 한인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한인회 홈..
2010/04/06
한인야구 중흥을 꿈꾼다. -필라 한인 야구리그 시작 -7개 팀 5개월 간 대장정 돌입
필라델피아 한인 야구협회(회장 박광원)가 4일 챌튼햄 고교 야구장에서 협회배 리그 개막식을 갖고 5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썬더스, 가디언스, 슬러거스, 영건스, 킹코브라, 타이거, A Team 등 총 7개 팀이 참가하는 한인리그는 동부조와 서부조로 나누어 풀리그로 진행되며 오는 8월 플레이 오프를 통해 우승팀을..
2010/04/03
김치는 한민족의 자존심? 먹은 지 고작 100년인데! -배추김치는 옛날 김치가 아니다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적어도 김치, 고추장, 된장찌개 먹는 것을 너무도 당연하게 생각한다. 그중에서도 김치를 우리나라의 대표 음식으로 꼽는 데 주저할 사람은 아무도 없다. 김치에 대한 자긍심은 한없이 드높아, 김치는 조상 대대로 먹던 우리 고유의 것이며, 건강에도 좋은 독창적인 발효 식품으로 좋은 음식이라 ..
2010/04/01
사람잡는 소아비만
올해 만 10살이 된 초등학교 4학년 준호는 아침에 학교에 갈 때 언제나 엄마가 자동차로 데려다 줍니다. 학교 수업을 마치면 학원차가 교문 앞에 기다리고 있다가 바로 학원으로 이동합니다. 학원 수업을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는 거의 빠짐없이 학원 앞 패스트푸드매장에 들러 이것저것 골라먹는 재미를 맛..
2010/04/01
US 뉴스 "미국의 진짜 명문은 스탠퍼드, 버클리, MIT"
버클리 대학의 정문미국에서 대학의 학부과정을 평가해 순위를 매기는 곳은 US뉴스 & 월드 리포트가 유일하다. 매년 랭킹을 발표하지만 이를 게재하는 주류언론은 거의 없다. 한국 언론들만 보도할 뿐이다.US 뉴스는 학문의 질만 갖고 랭킹을 정하지 않는다. 입학 경쟁률과 졸업률, SAT(수능시험) 점수와 고교졸업 석..
2010/03/27
<필코가 만난 사람> 스테이트팜 비비안리 -보험이란? 사고 이전으로 돌려놓는 것! 정직과 신뢰로 보답하는
   사고란 예고하지 않는다.   살다보면 사고란 언제나 올 수 있는 것이다. 그래서 사람들은 여러 가지로 그 사고에 대비한다. 그런데 이 사고란 놈이 대비한다고 안 오지 않는다. 꼭 심술궂게도 잊을만하면 덜컥 찾아와 버린다. ‘ 그래서 사람을 낭패하게 만들기도 하고 또는 벼랑 끝으로 몰아넣기..
1,,,181182183184185186187188189
  News Photo Hit New  
많이 본 뉴스 기사  
<김동석 칼럼> 에이팩의 ..
연방하원의 “미주한인 ..
“ 토요타 청문회까지 ..
2009년말, 확전의 신호를 ..
인종을 차별하는 어떠한..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