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이하로의 세상보기  
<이하로의 세상보기>천안함 사태와 한인사회-해외동포들이 가져야할 시각
필라델피아 한인사회가 모처럼 뜨겁다.다름 아닌 천안함 사태 때문이다.천안함이 북한의 어뢰공격을 받아 침파됐다는 한국정부의 발표가 나자 한국 뿐만 아니라 동포사회 내에서도 의견이 엇갈렸다.어쨌든 정부의 공식발표이니 믿고 북한을 응징해야한다는 의견과 정부의 발표가 선거에 북풍을 이용하려는 이명박 ..
<이하로의 세상보기>인구조사가 세속적이라고? 천만의 말씀 -일부 교회의 인구조사 세속적이라고 멀리하
  인구조사가 마지막 급피치를 올리고 있다. 그런데 일부교회들이 인구조사가 세속적이라하여 교회 내에서 홍보는 커녕 이야기도 꺼내지 않고 있다하여 아연실색하지 않을 수 없었다. 올해 인구조사에 한인들의 참여의식은 어느 때보다도 높다고 할 수 있다. 각 지역 한인사회는 조직적으로 전 한인적인 ..
<이하로의 세상보기>김연아의 행복찾기
아마도 2002 월드컵 이래로 스포츠 경기를 보려 밤 늦게까지 TV 앞에 가슴을 졸인 적은 처음이었던 것 같다.아마도 나뿐만이 아니라 미국에 사는 많은 한인들이 그랬으리라.김연아가 금메달을 따는 순간 지구 저쪽 한국에서부터 이곳 미국에 사는 우리 한인사회에 이르기까지 감동과 행복이 전염병처럼 퍼졌다.우와~!김..
<이하로의 세상보기>폭설 속에 고립되다.
눈이 참으로 많이 왔다.지난 주말의 기록적인 폭설에 이어 수요일과 화요일 이틀간에 내린 눈은 가히 눈폭탄이라는 말을 실감나게 했다.모든 도시의 기능이 정지되어 버렸다.인간의 왜소함이, 자연의 무서움이 한순간에 극명하게 나뉘어지는 경험이었다.모든 것이 눈 속에 고립되어 버렸다.나갈수도, 들어올 수도 없..
<이하로의 세상보기> SAT 시험 문제 유출이 주는 생각
지난 한 주 자녀들을 둔 이 곳 한인 학부모들의 화제는 단연 한국에서 일어난 SAT 문제지 유츌산건이 아니었나 싶다.먼저 일어난 사건은 SAT가 세계적으로 같은 날 본다는 사실에 각 국가별 시차를 이용해 시험문제를 빼돌린 뒤 이를 미국 커네티컷에 있는 한인학생에게 이메일로 전달했다는 것이다.이것만으로도 고개..
설날, 그 回歸性의 그리움
설날, 그 回歸性의 그리움'까치 까치설날은 어저께고요, 우리 우리 설날은 오늘이래요~'설날이 오면 괜스레 즐겁고 들뜨던 마음이 담긴 어릴 적 입에 익은 노랫말이다. 이 노래를 부르면서 '아! 까치에게도 설날이 있구나!' 생각했다. 까치설은 까치들의 설날이 아니라는 것은 한참 세월이 흐른 뒤이다. '까치설'은 ..
<이하로의 세상보기>-동포(同胞)와 교포(僑胞)
요즘 많은 동포사회의 행사에 가보면 많은 동포사회 지도급 인사들이 인사말이라든지, 축사라든지 같은 것들을 많이 한다.연말 연시를 맞이하여 각 단체마다 연말파티니 또는 신년식이니 해서 많은 행사들이 열리고 있다.각 단체마다 필라 한인회 회장에게 축사를 해달라고 부탁을 하는지 행사때마다 한인회장은 빠..
필라평통의 FTA 비준 촉구 지원을 보고
필라델피아 민주 평통이 한미 FTA 미 의회 비준을 촉구하는 서명운동을 전개한다고 한다. 평통에 따르면 평통은 의원들에게 촉구하기 위해 동포사회가 서명운동을 벌여 지역 의원들에게 압력을 가한다는 것이다. 특히 이런 발상은 본국의 훈령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서 한미 FTA가 옳으냐 그렇지 않느냐를 ..
큰 자와 작은 자
 필라델피아 한인사회가 지난 주말 술렁거렸다.그것은 주로 단체장들을 중심으로 한 반발이었다.이유는 필라델피아 한인회가 14년만에 주최하는 설맞이 큰잔치가 미리 계획되고 발표되었던 식품인의 밤이 열리는 2월 6일인 같은 날로 결정한 일 때문이었다.많은 단체장들이 한인사회를 대표하는 한인회가 한인식..
12
  News Photo Hit New  
많이 본 뉴스 기사  
'아마존' 두 번째 본부 건물 후보지 발표 ..
"자녀들을 위해 믿음으로 기도하라"
뉴저지서 첫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 희생자..
I-95와 펜실베니아 턴파이크 잇는 램프 오..
"한국학교 교사들은 21세기 독립투사들"
풍성한 명절 인심, 흥겨운 우리 가락
연방하원의 “미주한인 ..
오바마 대통령 취임 1년
소수계의 사회정치생명..
낙관은 금물, “돈”이 ..
“의료보험개혁 ”, 힐..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