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로 설정즐겨찾기로 설정 미주한국일보구인구직
전문인 컬럼  
작성자 필라코리안
작성일 08-09-2020
ㆍ추천: 0  ㆍ조회: 966    
<광야 신학-5> 광야는 하나님의 시험장(場)

<광야의 신학 -5>

광야는 하나님의 시험장(場)

광야는
우리의 죄가 사함받는 곳
아사셀 양이 죄를 짊어지고
광야로 나가야만 했던 이유입니다

광야는
구원의 역사가 나타나는 곳
빌립이 광야 길로 나가
에디오피아 사람 내시를 만난
이유입니다

우리의 죄가 사하여지고
우리가 생명을 얻는 길은
모든 것을 버리고
광야, 그 빈들에 설 때입니다

광야에서 우리는
불평과 원망을 내뱉기도 하고
장대에 달린 놋뱀을
바라보기도 합니다

예수님도 광야로 나아가
시험을 받으시니...

광야에서 우리는
하나님이 예비하신
믿음의 시험지를 받아듭니다.

허참...
정말이라니까요!?
     
<광야의 신학 -6> 광야에서 예수님 마음을 배운다
광야에서 예수님 마음을 배운다 빈들에 서 있을 때 가난해짐을 배웁니다 빈들에 서 있을 때 오병이어의 기적을 봅니다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는 빈들에서의 소리를 듣습니다 지금까지 쌓아왔던 명예, 부귀, 권세의 무너지는 소리를 빈들에 서면 들을 수 있습니다 고요하면서도 위엄있는 ..
<광야 신학-5> 광야는 하나님의 시험장(場)
광야는 하나님의 시험장(場) 광야는 우리의 죄가 사함받는 곳 아사셀 양이 죄를 짊어지고 광야로 나가야만 했던 이유입니다 광야는 구원의 역사가 나타나는 곳 빌립이 광야 길로 나가 에디오피아 사람 내시를 만난 이유입니다 우리의 죄가 사하여지고 우리가 생명을 얻는 길은 모든 것을 버리고 광..
<광야의 신학 -4> 광야는 하나님 만나는 지름길
광야는 하나님 만나는 지름길 사도 바울이 자유로울 때 복음은 전해지지만 하나님을 만날 때는 감옥에 있을 때이다 다니엘이 자유로울 때 기도할 수는 있지만 하나님을 체험할 때는 사자굴에 들어가서이다 몸은 밖에 있을 때 자유로울 수 있으나 영은 갇힐 때에 하나님을 만날 수 있다 광야의 신학..
<광야의 신학-3 > 광야에 살 길이 있다
광야에 살 길이 있다 하나님을 만나고 하나님을 알아가는 것은 건강할 때도 아니고 잘 나갈 때도 아니며 많은 것을 가졌을 때도 아니다 아프다고 하는 것은 안된다고 하는 것은 잃어버린다고 하는 것은 우리를 슬프게 하지만 하나님은 우리를 광야로 몰아 가신다 광야는 우리를 고통스럽게 하나 힘들..
<광야의 신학 -2>
하나님은 광야에서 기다리신다 신학교에서의 지식은 설교를 잘 하게 할 수 있고, 성도들을 잘 가르칠 수 있도록 해주지만... 하나님을 만나고 하나님을 깊이 체험하는 것은 광야의 신학이다 모세의 애굽에서의 학문이 사도 바울의 가말리엘 학문이 하나님을 만나게 해주지 못했다 하나님을 만나고 ..
<광야의 신학 -1>
차문환 광야는 축복이다 아브라함이 그랬고 이삭과 야곱이 그러했으며 이스라엘 백성들이 그랬고 다윗도 그랬으며 세례 요한이 그랬고 예수님도 그러했으며 사도 바울이 그랬다. 그들에게 광야는 버려진 쓸모없는 땅이 아니라 하나님을 만나 하나님과 동행하며 하나님으로부터 수업을 받은 시간이..
다 잃어버렸어요
"다 잃어버렸어요" "다 잃어버렸어요. 이제 거지가 됐어요." 요즈음 폭동으로 말미암아 점포를 털린 어느 분의 절규다 심심찮게 들려오던 그 이야기가 나의 주변 여기저기에서 절망섞인 소리로 들려오게 될 줄이야 약국도 보석가게도 잡화가게도 무자비한 폭도들의 손에 의해 사정없이 털려버렸다 다..
차문환 목사의 신앙 이야기-3
잃어버림의 신학 그러나 무엇이든지 내게 유익하던 것을 내가 그리스도를 위하여 다 해로 여길 뿐더러 또한 모든 것을 해로 여김은 내 주 그리스도 예수를 아는 지식이 가장 고상함을 인함이라 내가 그를 위하여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배설물로 여김은 그리스도를 얻고 그 안에서 발견되려 함이니... 빌립보서 3 : 4-..
차문환 목사의 오피니언
적폐청산(積弊淸算) 적폐청산의 참 뜻은 무엇일까? 찾아보면, 한마디로 잘못된 관행들이 오랫동안 쌓여온 것으로 개선할 의지가 없이 지속적으로 유지되고 있는 악습 같은 것이라고 보면 될 것이다. 잘못된 것인줄 알지만 남들이 다하고, 또 그렇게 해 온 것이기에 큰 허물없이 그러려니 하고 모두가 다 하고 있다..
차문환목사의 신앙 이야기 -2
죽음이 삶을 미화할 수 있는가. 세상에는 죽이고 싶도록 미운 사람들도 많고 죽으면 안타까운 사람들도 많다. 삶의 잘잘못을 떠나 죽으면 무조건 죽음자체를 숭고하게 받아들여야 하는가. 수많은 일들을 앞에 두고 수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아프게 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을 어찌 봐야 하는가. 충분히 이해는..
12

Grace Media Group, Inc. | (215) 630-5124 | email: esendiahn@gmail.com | Copyright (c) 2012 Grace Media Group, Inc.
필라코리안 소개 광고 안내 홈페이지 제작 고객 센터 개인 보호 정책 회원 이용 약관n Top